2차 코로나 지원금, 언제 받나?
View: 4640
By l9lxxxx Posted: 2020-07-02 13:56:57

하원과 상원이 두 번째 경기 부양책을 승인한다면 국제청은 8월에 수표를 발송할 것으로 보인다. 참고로 대통령은 3월 27일에 CARES 법에 서명했으며 첫 번째 부양금은 4월 15일에 발송되어 3주도 채 걸리지 않았다.


만약 8월 7일에 새로운 부양 법이 통과된다면, 지난 CARES 법의 타임라인에 따르면 첫차 지원금은 8월 26일 발송될 것으로 보인다.

 

 

지원금은 누구에게 해당하지 않는가?
두 번째 코로나 지원금을 받을 자격이 있는지 알아보기 전에 첫번째 부양금에서 누가 제외 대상이었는지 살펴보자:

 

  • 총 소득이 $99,000를 초과한 단일 납세자
  • $136,500 이상의 AGI를 가진 세대주
  • $198,000 이상의 AGI를 가진 부부 (맞벌이 부부)
  • 16살 이상인 자녀 및 24세 미만인 대학생
  • 미국 정부가 정의한 비거주 외국인

 

누가 두 번째 부양 지원금을 받을 수 있나?

  • 2018년 또는 2019년 세금보고 소득조정(AGI)에 따라 $99,000 미만을 번 개인 (가장 최근에 제기된 것)
  • 17세 이상의 부양가족(dependent), 장애 친척 및 납세자의 부모
  • 최대 5명의 가족인원인 가정
  • SSDI 수령인
  • 미국 시민이 아닌 사람으로서 소득 신고를 하고, 세금을 납부하며 Social Security number 대신 납세자 식별번호(ITIN)를 사용하여 연방 세법을 준수하는 자.

 

현재로서 상원이 7월 휴회에서 돌아온 후 다음 경기 부양책에 대해 어떻게 할 것인지 기다리는 수밖에 없다. 두 번째 부양금을 받으려면 제안된 부양 패키지가 대통령으로부터 서명을 받기 전에 상원과 상원을 모두 통과해야 한다.
 

 

출처: https://www.cnet.com/personal-finance/whens-the-earliest-you-could-get-a-second-stimulus-check-the-dates-to-know/

Title View
[이벤트] (마감) 커뮤니티 2차 댓글 이벤트: 나의 첫 직장 Salary 공유하기! [23]
2019-07-22
4955
[공지] 자기 소개서 영상으로 올리고 취업 확률을 높이세요!
2020-05-26
654
[공지] 🔔 제 3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🔔
2019-09-10
4527
[공지] 잡코리아USA 커뮤니티 공지사항
2019-06-27
988
$30,000까지 경기부양 정부지원 10월 9일부터 신청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574
성공의 상징이었던 Bank of Hope, 코로나 위기에 놓여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2950
[LA총영사관] 코로나19 미정부 Grant 신청을 돕는 자원봉사자 모집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66
미국 내년 3분기쯤 충분한 코로나백신 보유할 것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780
실업수당 신청 100만 건 이하로 떨어져...정리해고 여전히 증가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806
LA 카운티 미용실, 이발소 실내 서비스 재개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58
급여세액연체에 참여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847
코로나로 인해 캘리포니아 임대료 두배로 낮춰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255
모더나 코로나 백신 노인환자 대상 소규모 실험에 유망한 결과 보여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664
500만명 이상 300달러 추가 실업수당 당장 받지 못해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297
공화당 소규모 코로나 자극 법안 발의 예정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231
미국 코로나 바이러스 제3막 가지게되…‘더 널리 퍼질 것’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104
뉴욕시 박물관, 문화기관 재개 계획 및 날짜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735
박현 교수 "난생 처음 본 후유증…완치란 말에 속지말라"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28
뉴욕 헬스장 다음 주 초 재개 허용...뉴욕시 좀 더 기다릴 것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716
LA시 외각 지역 주민을 위한 임대료 지원 신청 월요일부터 시작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19
2차 지원금 8월에 지급되지 않는다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3944
트럼프, 주당 실업급여 400달러 추가 지원 대책 서명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523
틱톡, 위챗 중국 모기업에서 팔리지 않을 경우 45일 안에 미국 내 영업 금지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856
코로나로 인해 17,000명 이상의 캘리포니아 죄수들 조기 석방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93
FDA, 사용하지 말아야할 손세정제 100개에 이르러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919
공화당 나이 상관없이 일 인당 1,000달러 경기부양 보조금 제안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615
미국 경제 사상 최악의 분기 기록: 2분기 성장률 32.9%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495
LA 카운티 필수 근로자, 저소득 가정 위한 코로나19 육아 바우처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495
캘리포니아 마스크 미착용 시 벌금 부과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975
캘리포니아 최저임금 인상, 내년 계획대로 시행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009
오피스 임대료는 떨어지는데 아파트는 여전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614
캘리포니아 600달러 실업급여 지속할 수도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480
2차 코로나 지원금 자격요건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3081
FDA, 손세정제로 인한 메탄올 독성 보고 증가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97
경기부양 협상: 공화당, 1조 달러 경기부양책 공개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1132
주말동안 132건의 위반...뉴욕 술집, 레스토랑 다시 문 닫을 수도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612
조지아 24시간안에 코로나 확진자 증가 최고기록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541
LA카운티 사업체 코로나 건강질서 위반 시 $500 벌금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410
미국 코로나 확진자 400만 넘어...의료전문가 등 국가 재셧다운 요구
Live Updates (COVID-19, etc.)
666